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정세균 의장, IPU 총회 대표연설 후 인도·베트남·카자흐스탄 의장과 만나
김의상 기자 | 승인 2017.10.16 12:03|(0호)
정세균 국회의장이 15일 오후(현지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국제의회연맹(IPU) 총회에 참석하여 대표연설을 마친 뒤, IPU 총회에 참석한 인도·베트남·카자흐스탄 의회대표들을 만났다. 
 
수미트라 마하잔 인도 하원의장과 정세균 국회의장
정 의장은 먼저 수미트라 마하잔 인도 하원의장을 만나 “인도에 투자한 많은 한국 기업들이 보다 활발하게 기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법과 제도적인 측면에서 의회의 관심을 바란다.” 라면서 한국 기업들에 대한 지원을 당부하는 한 편 “한반도 비핵화를 지지해줘 감사하다.” 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수미트라 마하잔 하원의장은 “한국과 인도의 장점이 합쳐지면 엄청난 시너지가 발휘될 것이고 기술적인 측면에서 최우선 순위로 한국과 협력 할 것” 이라면서 “한국의 우방이자 친구로서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답했다. 
 
응웬 티 킴 응언 베트남 국회의장과 정세균 국회의장
정 의장은 이어 응웬 티 킴 응언 베트남 국회의장과 만났다. 정 의장은 지난 4월 베트남 방문당시 베트남의 환대에 감사인사를 전하며 APEC 회의로 11월에 베트남을 방문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환대를 당부했다. 정 의장은 또한 “한국과 베트남은 형제의 나라” 라면서 “자주 만나자” 고 말했다. 이에 응웬 티 킴 응언 베트남 국회의장은 “가능한 빨리 한국을 방문할 것이며, 문 대통령 영접에 최선을 다하겠다.” 라면서 “내년 1월 하노이에서 APPF(아시아·태평양의회포럼)이 열리는데 꼭 참석해 달라.” 고 답했다. 
 
누를란 니그마툴린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정세균 국회의장
정 의장은 끝으로 누를란 니그마툴린 카자흐스탄 하원의장과 만났다. 정 의장은 “최근 카자흐스탄이 안보리 비상임이사국을 수임한 것을 축하한다.” 라면서 “고려인 이주 80주년 행사를 적극 지원해주신 것에 감사하다.” 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정 의장은 이어 “최근 유라시아경제연합(EAEU)과 FTA 논의를 시작했다.” 면서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경제는 상호 보완적인 관계로 카자흐스탄에도 큰 도움이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니그마툴린 의장은 “유라시아경제연합(EAEU)과의 FTA는 매우 중요한 문제” 라면서 “한국기업의 우수성을 잘 알고 있어서 성사를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답했다. 

니그마툴린 의장은 이어 북핵문제에 대해 크게 우려하며 “북핵과 미사일은 세계평화에도 심대한 위협” 이라면서 “제재나 외교적인 노력을 통해서 해결해야 한다.” 라고 강조했다.

정 의장은 16일(현지시간) 마트비엔코 러시아 상원의장과의 면담을 끝으로 러시아 일정을 마친다. 정 의장은 이어 폴란드 바르샤바로 이동한다. 

김의상 기자  estkin@mjknews.com

<저작권자 © 정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의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발행인 인사말회사소개정경시론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010)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리버파크 1502~3호  |  대표전화 : 02)782-2121  |  팩스 : 02)782-9898
사업자등록번호: 107-06-75667  |  제호 : 데일리정경뉴스  |  등록일자 2005년 5월  |  등록번호 : 서울아00449
발행일 : 2000년 4월  |  대표이사: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재영
Copyright © 2017 정경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