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내
[보도자료] 의협•세이브엔케이 제1회 남북한 전문가 포럼5년 내 통일이 된다면, 의료계는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대한의사협회(회장 노환규)는 세이브엔케이(이사장 이종윤)와 공동으로 5년 내 남북통일 대비 보건의료직 통합방안 마련을 위한 제1회 남북한 전문가포럼을 오는 6월 26일 오후 2시 서울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개최한다.

대한의사협회는 의료전문가단체로서 다양한 공익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는 가운데 탈북난민들의 인권과 생명수호를 위해 활동해온 세이브엔케이와 함께 통일시대를 대비하기 위하여 의학교육제도와 의료체계가 전혀 다른 남북 통합의료체계를 모색하기 위한 첫걸음을 내딛게 된 것이다.

이번 포럼은 대한의사협회 남북의료협력위원회 전재기 위원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한다. <제1부> 북한 의료현황과 보건의료직 양성과정을 주제로 2002년 탈북 후 북한 전문가로 활동 중인 이혜경 박사와 2011년 탈북 북한에서 10년 동안 의사로 활동 했던 최정훈 님이 주제발표를 하고, <제2부>지정토론에서는 남한 통일준비 현황 및 남북한 보건의료직 통합방안에 대해 고려의대 예방의학교실 윤석준 교수, 서울의대 통일의학센터 김석주 교수, 한양의대 예방의학교실 신영전 교수,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손종도 부장이 참여한다.

한편, 송형곤 의협 대변인은 “통일 이후 남북한 국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의료의 특성상 오랜 교육기간이 필요한 점을 유념하여 통합 의학교육제도와 통합의료체계에 대해 전문가 단체로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야 할 분야이며, 이번 포럼이 남북한 의료의 이질성을 회복하는 데 기여하고 보건의료협력체계구축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의: 세이브엔케이 사무국 070-4488-9696

 

유코리아뉴스  ukoreanews@gmail.com

<저작권자 © 유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