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민주당 설훈 최고위원 등 6명 독도 방문설훈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 위해 일본의 보복 철회 및 과거사에 대한 반성 필요”
변완영 기자 | 승인 2019.08.31 03:45|(0호)
설훈, 우원식, 이용득, 박찬대 의원과 무소속 손금주, 이용주 의원 등이 31일 독도를 방문해 화이팅을 외치고있다.
더불어민주당 설훈 최고위원을 비롯해 우원식, 이용득, 박찬대 의원과 무소속 손금주, 이용주 의원 등이 31일 독도를 방문했다.

국회 독도 방문단은 독도경비대장으로부터 현황보고를 받은 후 경찰위령비에 참배를 하고 독도 시설물을 순시하며 독도를 시찰했다. 또 고생하는 장병들을 지원하기 위한 물품을 전달하고 함께 점심 식사를 하며 경비대원들을 격려했다.

이후 국회 독도 방문단은 내년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또다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는 일본 정부를 규탄하며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해 강력한 유감과 항의의 뜻을 전달하고, ‘제2의 독립운동’의 정신으로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를 만들자는 내용의 기자회견문을 낭독했다.

설훈 최고위원은 “우리 정부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일본 아베 정부는 우리나라를 끝내 백색국가에서 제외시켰을 뿐만 아니라 또다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며 한일관계를 악화시키고 있다”며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를 정립하기 위해서는 부당한 수출 규제를 즉각 철회하고, 강제동원 등 과거사 문제에 대한 일본의 진솔한 반성과 사과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설훈 최고위원은“선조들의 각고의 노력과 희생으로 광복을 이루고 세계 10권의 경제 강국을 만든 저력으로 일본의 경제보복 사태를 해결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변완영 기자  byon333@hanmail.net

<저작권자 © 정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발행인 인사말회사소개정경시론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010)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리버파크 1405호  |  대표전화 : 02)782-2121  |  팩스 : 02)782-9898
사업자등록번호: 107-06-75667  |  제호 : 데일리정경뉴스  |  등록일자 2005년 5월  |  등록번호 : 서울아00449
발행일 : 2000년 4월  |  대표이사: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재영
Copyright © 2024 정경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