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새 총리 후보자, 이르면 오늘 발표
안병용 기자 | 승인 2014.06.09 09:57|(0호)

6·4 지방선거가 끝나고 예고된 개각과 청와대 참모진 개편에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후임 국무총리 후보자가 이르면 9일 발표될 전망이다.

늦어도 이번 주 초에는 새 총리가 발표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인 가운데 지난 8일 후임 총리 발표 여부에 청와대 안팎의 관심이 쏠렸다. 그러나 이정현 전 청와대 홍보수석의 사의 표명으로 인한 후임 홍보수석 인선만 발표한 상황이다.

이 때문에 월요일인 9일에는 총리 후보자 지명 수순에 돌입하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6·4 지방선거가 끝난 만큼 이번 주에는 총리 인선이 이뤄져야 이후 개각의 새 틀 짜기를 본격화할 수 있는 데다 지난달 말 안대희 전 총리 후보자가 사퇴하면서 선거 뒤 개각 일정을 본격화하려던 계획이 다소 늦춰진 상황이다.

신임 총리를 지명하더라도 국회에 임명동의안을 제출한 뒤 인사청문특별위원회를 구성해 20일 내에 청문절차를 마치도록 돼있는 등 어느 정도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에 서두를 필요가 있다.

후임 총리 후보자로는 김영란 전 대법관의 지명 가능성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김희옥 동국대 총장, 김문수 경기도지사, 심대평 지방자치발전위원장, 이원종 지역발전위원장, 조무제 전 대법관, 김종인 전 새누리당 국민행복추진위원장, 한광옥 국민대통합위원장, 김진선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장 등의 이름도 거론되고 있다.

 

안병용 기자  byahn@mjknews.com

<저작권자 © 정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발행인 인사말회사소개정경시론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010)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리버파크 1405호  |  대표전화 : 02)782-2121  |  팩스 : 02)782-9898
사업자등록번호: 107-06-75667  |  제호 : 데일리정경뉴스  |  등록일자 2005년 5월  |  등록번호 : 서울아00449
발행일 : 2000년 4월  |  대표이사: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재영
Copyright © 2022 정경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