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미 동해서 해상훈련 돌입…美 핵항모 '니미츠호' 참여
안병용 기자 | 승인 2013.05.13 14:39|(0호)

한미 군 당국이 13일부터 이틀간 미국 핵추진 항공모함인 니미츠호(9만7000t급)와 해군 전력이 참여하는 해상 훈련에 돌입했다.

군 소식통은 이날 "부산항에 정박해 있던 미 항공모함 니미츠호가 한미 연합 해상 훈련에 참여하기 위해 오늘 오전 출항해 동해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에 참가하는 한미 해군 전력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항모항공여단(CVW), 항모타격단(CSG), 이지스 구축함인 몸센·프레블함, 미사일 순양함 프린스턴함 등 니미츠 항모강습단이 참여했다.

우리 해군도 이지스함인 세종대왕함(7600t급)과 충무공이순신함(DDH-Ⅱ·5500t급) 구축함 등이 참가했다.

니미츠호는 동해상에서 항공전력을 출격시키는 항모강습 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며, 양국 해군 전력은 미사일 탐지 및 대잠수함·대수상함·대공 훈련 등을 실시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은 지난 11일 니미츠호가 참여하는 한미 해상훈련을 두고 '엄중한 군사적 도발'이라고 비난했다.

이에 대해 군 관계자는 "미국의 7함대 항공모함 타격단은 작전범위가 알레스카 남단에서 아프리카 동남단까지로 이곳을 순시하며 경계활동을 한다"며 "우방국에 가서 쉬기도 하고 함께 훈련을 하기도 하기 때문에 이 부분은 미7함대에 연간계획에 따른 것이지 북한군 상황하고는 무관하다"고 말했다.

안병용 기자  byahn@mjknews.com

<저작권자 © 정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발행인 인사말회사소개정경시론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010)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리버파크 1405호  |  대표전화 : 02)782-2121  |  팩스 : 02)782-9898
사업자등록번호: 107-06-75667  |  제호 : 데일리정경뉴스  |  등록일자 2005년 5월  |  등록번호 : 서울아00449
발행일 : 2000년 4월  |  대표이사: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재영
Copyright © 2024 정경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