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유라시아 이니셔티브’의 가시적 성과를 위해
2014년 7월 18일 북·러 양국은 나진항 3호 부두 화물터미널 현대화 공사의 마무리를 알리는 개통식을 진행했다. 이 사업은 러시아 ...
윤지원  |  2014-09-11 14:52
라인
아베 총리의 ‘보통국가화’ 전략과 우리의 선택
최근 일본의 ‘집단적 자위권’ 행사에 대한 새 해석은 한반도와 동북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뜨거운 감자로 부상했다. 영국의 역사학자 아놀드...
윤지원(윤영미)  |  2014-08-01 14:13
라인
푸틴 러시아 정부 아시아로의 ‘동진정책’과 시사점
최근 들어 러시아가 아시아로의 동진정책이 다층적이고 복합적으로 전개되고 있다. 특히 푸틴 3기 정부 출범 이후 러시아의 극동지역 개발을...
정경NEWS  |  2014-06-11 17:58
라인
한국군의 베트남 파병에 대한 ‘회고와 교훈’
1961년 집권한 케네디(F. Kennedy) 대통령은 남베트남에서 베트콩 활동에 대한 확고한 제재를 가했다. 1963년까지 약 17,...
정경NEWS  |  2014-05-14 14:13
라인
성공적인 서울안보대화와 다자 안보의 중요성
지난 11월 초 국방부가 주최한 제2회 서울안보대화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이번 회의 주요 슬로건은 ‘안보와 평화를 위한 협력’이었고 ...
정경NEWS  |  2013-12-02 14:45
라인
아베 정권의 이중성 ‘집단적 자위권’ 행사 강화
일본에서 집단적 자위권 행사 논의가 뜨겁다. 이것은 2006년 9월 아베 신조 총리가 취임한 이후 급물살을타기 시작했다. 집단적 자위권...
정경NEWS  |  2013-11-16 12:58
라인
시리아 내전의 새로운 양상
2년여 넘게 계속되고 있는 시리아 내전 과연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까. 지난 2011년 1월 튀니지, 이집트, 리비아로 이어진 중동의 ...
정경NEWS  |  2013-10-10 11:18
라인
일본의 아베 총리, 독일의 교훈을 본받아야 한다
지난 8월 15일 광복절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야스쿠니 신사참배는 강행하지 않았지만, 각료들만 참석하는 간접 참배 형식을 취했다. 그...
정경NEWS  |  2013-10-09 10:18
라인
정전협정과 한미동맹, 60주년 의미를 되새겨보며
[정경뉴스=윤영미 평택대 외교안보 전공교수] 올해는 정전협정과 한미동맹 60주년을 맞아 의미 있는행사가 미국과 한국에서 진행되고 있다....
윤영미 평택대 외교안보 전공교수  |  2013-07-31 17:17
라인
장거리 공대지유도탄 도입, ‘대전에서 평양 타격’ 가능
군은 지난 6월 중순열린 제67차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장거리 공대지유도탄인 타우러스(TAURUS)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군은...
정경NEWS  |  2013-06-28 16:48
라인
일본의 지나친 국수주의를 경계하며
최근 영국정부가 식민지배 당시의 가혹행위에 대해 처음으로 배상을 결정했다. 독일의 과거사 반성과 사죄에 이어 영국도 같은 대열에 합류한...
정경NEWS  |  2013-05-31 10:30
라인
정전협정 60주년을 회고하며
[정경뉴스=윤영미 평택대 외교안보 전공교수. 국방부 정책자문위원]올해는 정전협정과 한미동맹이 체결된 지 60주년이 된다. 정전협정과 한...
정경NEWS  |  2013-05-09 11:40
라인
환태평양 경제동반자협정(TPP)에 대한 일본 참여와 시사점
지난 3월 15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다자간 자유무역협정(FTA)인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참여를 공식 선언했다. 이 날 총...
정경NEWS  |  2013-03-29 18:30
라인
박근혜 정부의 국가안보와 현안 과제
2013년 2월 25일 대통령 취임식을 시작으로 박근혜 정부가 공식 출범했다.국민이 행복한 시대 개막을 위해 새 정부의 국정과제와 외교...
윤영미  |  2013-03-11 16:20
라인
남중국해(South China Sea) 해양영유권 분쟁의 양상
2013년 새해부터 남중국해의 분쟁 도서를 둘러싸고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현재 중국, 대만, 베트남,말레이시아, 필리핀 및 브루나이 ...
윤영미  |  2013-02-08 14:42
여백
발행인 인사말회사소개정경시론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50-010)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리버파크 1502~3호  |  대표전화 : 02)782-2121  |  팩스 : 02)782-9898
사업자등록번호: 107-06-75667  |  제호 : 데일리정경뉴스  |  등록일자 2005년 5월  |  등록번호 : 서울아00449
발행일 : 2000년 4월  |  대표이사: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재영
Copyright © 2019 정경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